포항사랑상품권 완판

6일만에 400억원 판매

경북 포항시는 기존 '포항경제 氣살리기 포항사랑상품권 특별할인' 기간을 지난 13일부터 2월 28일까지 실시하기로 했으나 특별할인 판매 시작 6일 만에 포항사랑 상품권 400억원이 모두 완판돼 상시할인 5% 판매로 전환했다.

포항사랑상품권 할인판매 포스터. 포항시 제공 포항사랑상품권 할인판매 포스터. 포항시 제공

포항사랑상품권은 2017년부터 시작해 2017년 1천300억원, 2018년 1천억원, 2019년 1천700억원이 모두 완판됐으며, 2020년 현재까지 총 4천400억원이 판매됐다.

손창호 포항시 일자리경제노동과장은 "포항경제 氣살리기 특별할인 행사로 실시한 할인행사는 '설' 대목과 연계돼 제수용품, 설선물 등을 구입하려는 시민들에게 인기가 높았던 것으로 보인다"며 "올해도 침체된 경기 속에서 포항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를 살리는 마중물 역할을 충분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시는 올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포항사랑상품권 2,000억원 발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