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53만명 맞을 AZ백신 내일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공장서 출고

서울 시내의 한 보건소에서 관계자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서울 시내의 한 보건소에서 관계자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들어보이고 있다. 연합뉴스

아스트라제네카(AZ)사 코로나19 백신 106만8천회분(53만4천명분)이 17일 추가로 공급된다.

코로나19 예방접종대응추진단(이하 추진단)은 16일 "개별 구매계약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106만8천회분이 내일(17일) SK바이오사이언스 안동공장에서 출고돼 순차적으로 각 위탁의료기관 등으로 배송된다"고 밝혔다.

정부가 2분기에 도입하기로 계약한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은 모두 723만회분이다. 이번 물량을 포함하면 166만5천회분의 도입이 완료되는 셈이다.

추진단은 "(남은) 556만5천회분도 순차적으로 도입돼 코로나19 예방접종에 사용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정부가 지금까지 확보한 백신은 모두 1억9천200만회(9천900만명)분이다.

백신 공동구매 국제프로젝트인 '코백스 퍼실리티'를 통해 2천만회(1천만명)분, 제약사와의 개별 계약을 통해 1억7천200만회(8천900만명)분을 확보했다.

제약사 별로는 화이자 6천600만회(3천300만명)분, 아스트라제네카 2천만회(1천만명)분, 얀센(1회 접종) 600만회분, 모더나 4천만회(2천만명)분, 노바백스 4천만회(2천만명)분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