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동구 효목동 병원서 불…"방화 추정, 해당 병원 10대 환자 검거"

인명피해 없어…8명 단순 연기흡입으로 이송

5일 대구 동구 효목동 한 병원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은 화재가 발생한 병실 모습.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5일 대구 동구 효목동 한 병원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은 화재가 발생한 병실 모습. 대구소방안전본부 제공

대구 동구 한 병원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화재가 발생, 환자 수십 명이 대피하는 소동이 빚어졌다.

6일 대구소방안전본부와 동부경찰서에 따르면 5일 오후 10시 46분쯤 동구 효목동 한 병원 7층 정신과 병동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고 불은 병실 일부를 태운 뒤 병원측 자체 조치로 꺼졌다.

화재로 인해 불이 난 7층에 입원해 있던 환자 63명 전원이 대피하는 등 소동이 벌어졌고 이중 8명은 단순 연기 흡입으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화재 원인을 방화로 추정하고 해당 병원에 입원해 있던 10대 A씨를 방화 혐의로 현장에서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