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코로나 19 추가 확진자 2명 발생

영주 75번 확진자와 댄스 학원 밀접 접촉자

경북 봉화군에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2명(73·74번)이 발생했다.

이 확진자는 영주 75번 확진자와 댄스 학원을 같이 다닌 것으로 확인돼 영주·봉화 방역 당국이 비상이 걸렸다.

봉화군 보건소에 따르면 "73·74번 확진자는 영주시 75번 확진자와 접촉자로 지난 11일 검사를 받고 12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며 "현재 추가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 및 이동 동선을 파악 중이다. 확진자는 감염병 전담병원으로 이송 대기 중이다"고 밝혔다.

봉화군 관계자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의 조짐을 보이고 있는 만큼, 모든 행정력을 동원, 코로나19 지역 내 감염 확산을 막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각종 모임이나 행사참여를 자제하고 개인위생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봉화군은 지난해 2월부터 올해 4월 2일까지 코로나19 확진자는 모두 74명으로 늘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