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대구 경명여고 학생·교직원 260명 모두 코로나19 '음성'

대구 고교 3곳·초등 1곳서 학생 5명 추가 확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온 대구 경명여고 학생과 교직원 260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3학년 학생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확진을 받은 대구 북구 경명여고에서 2일 보건당국 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온 대구 경명여고 학생과 교직원 260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3학년 학생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확진을 받은 대구 북구 경명여고에서 2일 보건당국 관계자들이 방역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나온 대구 경명여고 학생과 교직원 260명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대구시교육청과 방역당국은 "3학년 A양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대구 경명여고에 선별진료소를 설치하고 고3 학생 219명과 교직원 41명을 검사한 결과 모두 음성으로 나왔다"고 3일 밝혔다.

하지만 A양이 다닌 대구 중구 연기학원과 학교 관계자 300여명에 대한 검사에서 달서구 성서고 학생 2명, 예담학교 학생 1명, 수성구 남산고 학생 1명이 추가 확진됐다.

달성군 유가초 3학년 1명도 확진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추가 확진자가 나온 학교 학생과 교직원 등 1천386여명을 검사하고 있다. 성서고 862명, 예담학교 332명, 남산고 130명, 유가초 62명 등이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