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농업마이스터고 학생, 코로나19 양성…학교 폐쇄

대구 농업마이스터 고등학교 전경. 대구 농업마이스터 고등학교 제공. 대구 농업마이스터 고등학교 전경. 대구 농업마이스터 고등학교 제공.

대구지역 고3 학생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아 해당 고등학교 학생들이 전원 귀가하고, 학교가 폐쇄됐다.

21일 대구시교육청에 따르면 대구 수성구 대구농업마이스터고등학교 기숙사에 입소한 고3 학생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북 구미가 집인 이 학생은 기숙사 입소를 앞두고 지난 19일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받았고, 이날 양성판정이 나왔다.

학교 측은 전체 학생 111명을 귀가 조치하고, 기숙사 및 학교를 폐쇄했다.

이 학생은 검사 결과가 나오기 전인 20일 같은 반 학생 17명과 함께 수업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학교 측은 같은반 학생들을 밀접접촉자로 분류하고 전수조사한 결과 모두 음성이 나왔다. 기숙사 사감과 교사 등 접촉 교직원 6명도 추가 검사를 통해 음성 판정을 받았다.

대구시교육청 관계자는 "같은 반 학생들이 계속 마스크를 착용하고 수업을 받았다"며 "학교를 이틀간 폐쇄하고 방역작업에 들어갔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