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번 환자 동선 중 '대구교회'…같은 이름 여러곳 혼동

31번환자 방문한 대구교회는 '남구 대명로 81'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가 입원한 대구시 서구 중리동 대구의료원의 음압 병동. 연합뉴스 18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째 확진자가 입원한 대구시 서구 중리동 대구의료원의 음압 병동. 연합뉴스

대구에서 31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가운데 9일과 16일 방문한 '대구교회'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31번 환자가 방문한 '대구교회'라는 이름의 교회가 여러 곳이라 동선을 파악하는 시민들이 혼선을 겪고 있는 것.

대구시는 이날 "31번째 확진 환자가 다녀간 교회는 남구 대명로 81 '대구교회'"라고 밝혔다.

처음 대구시는 남구에 위치한 '대구교회'라고 발표했지만, 남구에만 여러곳의 대구교회가 있어 각 교회별로 사실이 아니라고 해명하는 해프닝이 벌어지기도 했다.

코로나19 대구 31번째 확진자 동선 그래픽 박소현 코로나19 대구 31번째 확진자 동선 그래픽 박소현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