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한국도로공사한국교통안전공단,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 개최

최우수상 계명대 ‘뚝딱이들’

한국전력기술과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이 22일 개최한 '2019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에서 수상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력기술 제공 한국전력기술과 한국도로공사, 한국교통안전공단이 22일 개최한 '2019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에서 수상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전력기술 제공

한국전력기술(사장 이배수)과 한국도로공사(사장 이강래),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도로공사 본사에서 '2019 대학 창업동아리 챌린지'를 22일 개최했다.

이번 행사에는 경일대, 구미대, 계명대, 김천대, 경북보건대, 대구대 등 6개 대학 11개 동아리가 참가했다.

심사 결과 대구대 '3hreE'의 자가충전 전기자전거가 대상을 차지했으며, 최우수상 계명대 '뚝딱이들', 우수상 구미대 '드론핑', 장려상 김천대 'C-OT'·경일대 'R.L.C'가 각각 선정됐다.

수상을 한 5개 동아리에는 850만원의 상금이 지급됐다. 또 참가한 모든 동아리는 앞으로 전문가 멘토링, 기술시험 및 시범적용에 필요한 테스트베드(Test-Bed) 제공, 마케팅 지원 등 후속 창업활동을 지원받는다.

한국전력기술 관계자는 "3개 기관은 상호 협력체계를 더욱 강화해 청년일자리 문제 해소, 지역사회와 상생협력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