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우씨엠(주), 전략회의 통해 매출1천200억, 신규 도시개발 산년 목표 확정

동우씨엠(주)이 21일 신년 전략회의를 갖고 있다. 동우씨엠(주)이 21일 신년 전략회의를 갖고 있다.

종합 주거서비스그룹 동우씨엠(주)(회장 조만현)은 20일 계열사 사장단 및 부문별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21년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했다. 동우씨엠그룹은 지난해 매출 1천억원을 달성한데 이어 올해 목표로 1천200억원 매출 및 신규 도시개발 사업을 제시했다.

이날 회의는 2020년 사업실적 분석 및 2021년 사업목표와 중점 세부추진전략 보고 순으로 진행됐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최소 인원으로 회의장 소독 및 좌석 가림막 설치 및 띄어 앉기를 준수하며 진행했다.

동우씨엠그룹은 이번 경영전략회의를 통해 코로나19가 일상에 공존하는 '위드(with) 코로나'시대를 대비해 프롭테크 분야 종합 주거서비스 모델 개발과 신규 ERP 도입을 통한 업무 시스템 선진화에 박차를 가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국내 1군 건설사와 손잡고 경기도 가평에 신규 도시개발사업을 추진한다.

이외에도 소규모 정비 사업과 가로주택정비사업, 단독형 농촌생활주택상품, 별장용으로 투자가 가능한 레지던스(Residence) 개념의 힐링 라이프 테마형 전원주택 타운하우스 단지개발 추진 등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만현 회장은 "고객들의 변함없는 신뢰를 바탕으로 기존 공동주택관리분야, 개발사업분야, 종합건설분야 및 주거서비스 플랫폼을 중심으로 최고의 성과를 달성하자"며 임직원을 격려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