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감정원 코로나19 극복 위해 대구시에 1억 기부

감염예방 물품 우선 지원…추가 지원도 계획

한국감정원(원장 김학규)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극복에 힘을 보태기 위해 대구시에 1억원을 기부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기부금은 아동, 노령층, 저소득 가정 등 상대적 취약 계층 중심으로 감염 예방 물품 지원에 우선 사용될 예정이다. 한국감정원은 대구시와 협의해 추가적으로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김학규 한국감정원 원장은 "본사를 대구에 두고 있어 지역사회의 위기 상황을 직접 체감하고 있다"면서 "코로나19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고 하루빨리 안정될 수 있도록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