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安, 건방지다" 김종인에…장제원 "기고만장, 나가자 마자 당 흔들어"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 연합뉴스 국민의힘 장제원 의원. 연합뉴스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을 비판하는 글을 올렸다. 화면 캡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이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을 비판하는 글을 올렸다. 화면 캡쳐

장제원 국민의힘 의원은 12일 김종인 국민의힘 전 비상대책위원장을 향해 "당을 나가자마자 당을 흔들어 대고 있다"고 비판했다. 전날 김 전 위원장이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야권 승리'라고 평가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어떻게 건방지게 그런 말을 하나"라며 지적한데 대한 비난이다.

장 의원은 12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김 전 위원장을 향해 "기고만장이다"라며 "선거 이후 가장 경계해야 할 말들을 전임 비대위원장이 쏟아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재임시절엔 당을 흔들지 말라고 하더니 자신은 나가자 마자 당을 흔들어대고 있다"며 "심술인가, 아니면 '태상왕'이라도 된 거냐"고 되물었다.

특히 장 의원은 김 전 위원장이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를 향해 '토사구팽식 막말'을 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를 도와준 상대에게 고맙다는 말은 하지 못할 망정, '건방지다'라는 막말을 돌려주는 것, 그것이 더 건방진 것 아니냐"고 반문했다.

또 장 의원은 '국민의 승리를 자신의 승리로 착각하지 말라'는 김 전 위원장의 마지막 메시지를 새겨들었다면서 "그런데 허언이었나보다. 본인은 착각을 넘어 몽롱해 있는 것 같다"고 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