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일왕 즉위식 참석…靑 "한일관계 개선에 보탬 되길"

출처: 연합뉴스 출처: 연합뉴스

이낙연 국무총리가 오는 22일 나루히토(德仁) 일왕 공식 즉위식에 정부 대표로 참석한다.

총리실은 13일 오후 이 총리의 일왕 즉위식 관련 방일 계획을 발표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총리는 22일부터 24일까지 2박3일 동안 일본에 머무를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이 총리의 이번 방문이 아베 총리와의 회담으로 이어져 문재인 대통령의 대일(對日) 메시지를 전달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있다. 일제 강제징용 대법원 판결 이후 일본의 수출 규제 등 한일 관계가 악화된 상황에서 이 총리의 방일이 어떠한 의미로 작용할지 주목된다.

한편 청와대 측은 이낙연 국무총리의 나루히토(德仁) 일왕 즉위식에 참석에 대해 "한일관계 개선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정치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