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악 축제 '달서 국악', 8일 웃는얼굴아트센터서 공연

전통창작음악집단 '4인 놀이' 단원들. 웃는얼굴아트센터 제공 전통창작음악집단 '4인 놀이' 단원들. 웃는얼굴아트센터 제공

웃는얼굴아트센터는 전문국악축제 제1회 '달서 국악'을 8일(토)과 15일(토) 양일간 오후 5시 청룡홀 무대에 올린다.

이번 공연은 대금 명인 이영섭 교수(영남대 음악과)가 예술감독을 맡아 'root&route'를 슬로건으로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8일 공연에서는 전통창작음악집단 '4인 놀이'(윤서경, 이영섭, 이재하, 김승태)가 출연해 민속 음악 장르인 시나위를 기반으로 남도지방의 육자배기토리와 다른 지역의 토리(지역마다 가지고 있는 음악적 특징)를 자유롭게 넘나들며 새로운 선율과 리듬을 선보인다. 또 한용섭이 우리나라 전통 연희 '줄타기' 곡예를 펼친다.

줄타기 곡예를 선보이고 있는 한용섭 씨. 줄타기 곡예를 선보이고 있는 한용섭 씨.

15일에는 지역 청년국악그룹 '신민속악회 바디'가 민속음악에 클래식과 현대음악의 리듬과 화성, 멜로디를 입힌 음악을 들려준다.

이성욱 웃는얼굴아트센터 관장은 "우리 민족의 멋과 얼이 담겨 있는 국악을 한 무대에서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입장료 1만원. 입장권은 티켓링크(http://www.ticketlink.co.kr)와 웃는얼굴아트센터 (http://www.dscf.or.kr)에서 예매하면 된다. 053)584-8719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