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서구문화회관, 이색 '천막극장' 운영

26, 27일 양일간 콘서트·퓨전마당놀이 펼쳐

서구문화회관은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마토(마지막 토요일)콘서트 '천막극장'을 26일(금)과 27일(토) 양일간 문화회관 야외광장에서 선보인다.

문화회관 야외광장에 설치된 천막극장 에어텐트(세로 30m 가로 15m)에는 무대세트와 음향·조명장비, 특수효과 장비, 의자, 히터 등이 완비돼 있다.

5인조 금관악기 그룹 '조이브라스밴드'의 공연 모습. 서구문화회관 제공 5인조 금관악기 그룹 '조이브라스밴드'의 공연 모습. 서구문화회관 제공

 

26일 오후 7시 30분에는 오스트리아 그라츠 국제 아카펠라 대회에서 우승한 아카펠라 그룹 '제니스'와 5인조 금관악기 그룹 '조이브라스밴드'가 컬래버레이션으로 퍼포먼스 야외 천막 콘서트를 연다.

퓨전마당놀이 '최진사댁 셋째딸 신랑찾기' 공연 장면. 퓨전마당놀이 '최진사댁 셋째딸 신랑찾기' 공연 장면.

 

27일 오후 5시에는 지역 예술단체인 꿈꾸는씨어터의 대표작인 퓨전마당놀이 '최진사댁 셋째딸 신랑찾기'가 펼쳐진다. '최진사댁 셋째딸'이라는 친숙한 노래를 주제로 한 이야기와 춤, 노래, 음악, 연주의 다양한 퍼포먼스로 구성된 코믹 퓨전 마당극이다.

박미설 서구문화회관장은 "코로나19로 우울한 구민들에게 위로와 웃음을 되찾아주기 위해 이번 공연을 준비했다"고 했다.

무료 공연으로, 입장권은 티켓링크(www.ticketlink.co.kr)를 통해 예매하면 된다. 053)663-3086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