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신규 확진자 629명 발생…대구 6명·경북 9명

4일 0시 기준 신규확진자 629명…국내발생 600명·해외유입 29명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에서 6명 경북에서 9명이 늘었다. 연합뉴스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에서 6명 경북에서 9명이 늘었다. 연합뉴스

4일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구에서 6명 경북에서 9명이 늘었다.

이날 국내 총 코로나 확진자 수는 629명으로 국내발생 600명, 해외 입국자가 29명으로 집계됐다.

일일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6일∼28일 사흘 연속 500명대를 나타냈다가 이후 3일간은 잠시 400명대로 내려왔으나 다시 500명대로 올라선 상황이다.

이로서 100명 이상 세자릿수는 지난달 8일 이후 27일째 이어지고 있다.

감염병 전문가들은 '수능변수'에도 주목 하고 있다. 수능을 끝낸 학생들이 자칫 새로운 감염의 고리가 되지 않도록 방역의 고삐를 한층 더 조여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간 오랫동안 시험 준비를 하면서 힘들었던 학생들이 그동안 미뤄왔던 친구나 지인들과의 만남을 가지면서 자칫 거리두기가 제대로 지켜지지 않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방역당국도 이를 고려한 듯 수험생과 가족들에게 외식과 모임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AD

최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