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국비 3억원 확보

문화체육관광부 ‘2020 지자체 개최 국제경기대회 공모사업’ 대상으로 선정돼
모범적인 국제대회 이끌었다는 평

지난 1월 13일 청송 얼음골에서 열린 '2019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난이도 부문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신운선 선수가 인공 구조물을 등반하는 모습. 청송군 제공 지난 1월 13일 청송 얼음골에서 열린 '2019 청송 아이스클라이밍 월드컵' 난이도 부문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신운선 선수가 인공 구조물을 등반하는 모습. 청송군 제공

경북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이하 청송월드컵)이 최근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의 '2020 지자체 개최 국제경기대회 공모사업' 심사에서 국비 공모사업 지원 대상으로 최종 선정됐다.

청송월드컵은 이번 지원 대상 선정으로 국비 3억원을 포함해 총 4억8천만원의 국·도비 보조금을 지원받게 됐다.

문체부는 지난해부터 매년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특색 있는 국제경기대회를 선정해 지역 체육 활성화와 지역 균형 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는 총 38개(14개 시도) 대회를 대상으로 1차 서류 평가, 2차 발표 평가를 거쳐 지원 대상을 선정했다.

문체부는 이번 심사에서 지방비 확보, 참가 규모 및 외국인 선수 참여 등을 공모기준으로 세웠다. 청송월드컵은 대회 인프라 구축과 시설관리 운영, 대회 진행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대회 종료 후에도 모니터링과 사후 결과 평가 등을 지속적으로 진행하면서 모범적인 국제대회를 이끌었다는 평가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이번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2021년 이후에도 월드컵을 유치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역점을 두고 대회를 추진할 계획"이라고 했다.

한편 '2020년 청송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겸 아시아선수권대회'는 내년 1월 10일 청송문화예술회관에서 개막식을 갖고, 다음 날부터 이틀간 청송 얼음골 아이스클라이밍월드컵 경기장에서 열린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