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회 사랑모아독서대상'에 윤은주 씨 대상

전국 지역 출판사 발간 도서 대상으로 서평 공모하는 대회
독후감이라면 훌륭했을 글들이 많아 심사자에게 큰 부담

사진은 지난해 있은 제3회 사랑모아독서대상 시상식 모습. 사진은 지난해 있은 제3회 사랑모아독서대상 시상식 모습.

'제4회 사랑모아독서대상(서평)'에서 '그때에도 희망을 가졌네'(학이사)를 읽고 서평을 쓴 윤은주(경남 창원) 씨의 서평 '대구의 절망, 대구의 희망'이 대상을 받았다.

'사랑모아독서대상'은 전국에 있는 지역 출판사에서 발간한 도서만을 대상으로 서평을 공모하는 대회다. 도서출판 학이사에서 운영하는 학이사독서아데미(원장 문무학)와 사랑모아통증의학과(원장 백승희)가 주최하고 매일신문과 한국출판학회, 한국지역출판연대가 후원한다. 올해는 지난 8월 20일부터 11월 15일까지 전국에서 70여 편이 응모됐다.

대상인 윤은주(경남 창원) 씨 외에 '나는 지역에서 책 지으며 살기로 했다'(수원 더페이퍼)를 읽고 서평을 쓴 김남이 씨가 최우수상인 한국출판학회장상(상금 50만 원과 상패)을, 소설 '봄의 신부'를 읽고 서평을 쓴 박선아 씨가 우수상인 학이사독서아카데미상(상금 30만 원과 상패)을 받았다.

공모전 심사는 문무학 문학평론가, 최낙진 제주대 교수, 조두진 소설가가 맡았다. 이들은 "궁극적으로 좋은 서평은 글을 읽고 그 책이 읽고 싶어진다는 생각이 들게 하는 것"이라며 "독후감이라면 훌륭했을 많은 글이 서평의 형식이라, 수상작에 들지 못해 심사자에게 큰 부담이 되었다"고 평했다. 시상식은 18일 오후 5시 대구출판산업지원센터에서 열린다. 문의=학이사독서아카데미 (053) 554-3432.

 

 

1. 강경숙칠판 (대표 강경숙) - 이수진

2. 건국철강 (대표 김창제) - 권영희

3. 걸리버인쇄 (대표 김대환) -정석원

4. 바론마스크 (대표 송주화) -홍민정

5. 상산건설 (대표 고민환) - 김준현

6. 성원정보기술 (대표 송성호) -김미화

7. 조은법률사무소 (대표 변호사 백수범)- 백희진

8. 예진디자인 (양현아 대표) -백미자

9. 신흥인쇄 (장두경 대표) - 하승미

10. 북맨제책 (장상근 대표) -최유정

11. 연합출력 (최태문 대표) -이은영

12. 아이앤피인쇄 (권영근 대표) - 장한음

13. 월드인쇄독서상 (이광석 대표) - 서미지

14. 한일서적독서상(박상욱 대표)- 정화섭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