덴마크서 의료종사자 2명 AZ백신 접종후 혈전 등 증상…1명 사망

"1명은 혈전·뇌출혈로 위중"…보건당국 "백신과 연관성 여부 철저 조사"

덴마크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의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의료계 종사자 두 명에게 혈전과 뇌출혈 증상이 나타나 이 가운데 한 명은 사망했다고 외신들이 2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나머지 한 명도 상태가 심각한 것으로 전해졌다.

덴마크 보건당국은 이날 두 건의 심각한 사례를 보고받았다고 확인하면서 두 명 다 AZ 백신을 접종한 지 14일이 지나지 않은 상태였다고 밝혔다. 당국은 다만 이 두 명이 언제부터 아프기 시작했는지 등 구체적 정보는 공개하지 않았다.

앞서 덴마크는 지난 11일 자국에서 AZ 백신을 맞은 60세 여성이 혈전을 형성한 뒤 사망했다면서 예방 차원에서 2주간 사용을 일시 중단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덴마크에서 AZ 백신 접종 후 사망자가 발생한 것은 이번이 두 번째 사례라고 뉴욕타임스(NYT)는 전했다.

덴마크 보건당국은 해당 백신 사용 여부에 대한 결정을 위해 시간이 좀 더 필요하다는 입장이라고 로이터통신은 보도했다. 당국은 "심각한 부작용으로 의심되는 사례들을 우선순위에 두고 백신과 연관성이 있는지 여부에 대해 철저하게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측은 이번에 발생한 덴마크 혈전 사례와 관련해선 즉답을 하지 않은 채 "백신의 안전성이 최우선이며 규제당국의 신중한 결정 이후 백신 접종이 유럽 전역에 걸쳐 재개될 수 있기를 바란다"는 입장을 재확인했다.

관련기사

AD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