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美농산물 구매' 합의문 명시 난색"…무역협상 '난관'

미국과 중국의 1단계 무역 협상이 농산물 부문에서 난관에 봉착했다고 일간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은 '중국이 약 500억 달러(58조5천억 원) 규모의 미국산 농산물을 구매하기로 했다'는 입장이지만, 중국은 무역합의문에 구체적인 수치를 명시하는 것을 꺼리고 있다고 협상 관계자들은 전했다. 이 때문에 농산물 이슈가 무역 합의를 지연시키는 주요 쟁점이라고 WSJ은 전했다.

최근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우리는 중국에 약 500억 달러 상당의 농산물을 판매할 것"이라며 조만간 미·중 1단계 무역 합의가 이뤄질 것이라는 낙관론을 피력한 바 있다.

 

관련기사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