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룡남 北부총리 "南이 선언 이행 안하니까 회담 할 수 있겠나"

러 '동방경제포럼' 행사장서 "평양공동선언·판문점선언 이행해야" 주장

리룡남 북한 내각 부총리는 5일(현지시간) 남북 대화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간 회담 합의 사항들이 이행돼야 재개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러시아 극동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고 있는 '동방경제포럼'에 북한 대표단장으로 참석 중인 리 부총리는 이날 '남북 회담이 조만간 가능할 것으로 보는가'라는 질문에 작심한 듯 "남조선(한국)이 말이야 공동선언과 판문점선언에 명기된 사항들을 이행해야지 안 하니까 그게 할 수가 있어?"라고 반문했다.

북한은 최근 남북대화의 동력이 상실된 것은 남측 때문이라고 주장하며 "다시 마주 않을 생각이 없다"는 입장을 밝혀 왔다.

 

관련기사

국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