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금융소비자보호’ 우수기관상

2019 금융소비자보호 실태평가 '양호' 이어…조사 대상 16개 은행 중 단독 수상

 

DGB대구은행이 금융감독원 '2019 금융소비자보호 실태 점검'에서 '금융소비자보호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임성훈(왼쪽 세번째) 은행장과 구은미(오른쪽 첫번째) 상무. 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이 금융감독원 '2019 금융소비자보호 실태 점검'에서 '금융소비자보호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임성훈(왼쪽 세번째) 은행장과 구은미(오른쪽 첫번째) 상무. 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은행장 임성훈)은 금융감독원이 국내 모든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 금융소비자보호 실태 점검'에서 종합 등급 '양호'를 받은 데 이어 조사 대상 16개 은행 중 단독으로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금융소비자보호 실태 평가는 과거 시행하던 '민원발생평가' 제도를 2016년 개편해 실시하는 것이다. 각 금융사에 대해 기존 평가하던 민원 건수 등 총 10개 부문에서 소비자보호 역량을 종합 평가한다.

DGB대구은행은 10개 부문 가운데 우수 등급 1개, 양호 등급 7개, 보통 등급 2개를 받아 우수기관상을 수상했다.

DGB대구은행은 임성훈 은행장을 중심으로 소비자에게 불합리한 금융 관행과 제도를 개선하기로 하고 모든 임직원이 '민원예방 5대 실천과제'를 실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아울러 은행은 매년 '바꿔서, 달라지겠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금융소비자보호 고객 아이디어 공모를 실시하고는 고객 제안과 민원 내용을 제도 개선에 반영했다. 공모 등으로 제도를 개선한 사례는 2018년 77건(77%), 2019년 181건(76%), 2020년 174건(91%) 등에 이른다.

지난해에는 변호사 출신 구은미 상무를 금융소비자보호 총괄책임자(CCO·Chief Consumer Officer)로 영입했다. 오는 3월 시행되는 '금융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에 발맞추고자 TF를 꾸려 준비 중이다.

임성훈 은행장은 "이번 수상을 계기로 '금융소비자보호'를 최고 가치로 삼아 기본과 원칙을 지키겠다. 또 진정성 있게 고객을 응대해 금융소비자에게 큰 힘이 되는 은행, 고객을 부자로 만드는 1등 조력 은행이 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