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지민 '부채춤 퍼포먼스' 주중한국문화원 홍보 콘텐츠로 등장

사진. 주중한국문화원 사진. 주중한국문화원

방탄소년단 지민이 중국 대륙을 더욱 뜨겁게 달구며 'K팝 프론트맨'으로서 위상을 떨치고 있다.

지난 30일 주중한국문화원은 공식 웨이보 계정을 통해 'K-Culture, 즉 한국문화는 한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다.'며 '우리는 한국 문화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고, 중국과 한국 문화의 교류를 촉진할 수 있는 다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이에 북미 연예매체 올케이팝(allkpop)도 "주중한국문화원이 한국문화 홍보의 일환으로 지민의 부채춤 무대 영상을 웨이보에 게시해 큰 화제가 되었다"며 집중 보도했다.

주중한국문화원은 한국 문화 홍보 콘텐츠로 한국을 대표하는 '김치, 된장국, 잡채, 김밥 등의 'K-FOOD'와 '한국무용은 뛰어난 표현과 사고, 감정 움직이는 예술 표현 형식'이라며 'K-DANCE' 중 부채춤을 소개했다.

이에 "글로벌 인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은 시상식에서 1분도 안 된 부채춤으로 전 세계 수많은 K팝 팬들을 놀라게 했다."며 '외국인을 위한 한국 전통 부채춤을 함께 배우러 가실래요?'라는 글과 약 3분가량의 영상을 게시했다.

방탄소년단 지민. 방탄소년단 지민.

지민은 지난 '2018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IDOL(아이돌)' 무대의 인트로 공연에서 한국적인 가락에 맞춰 역동적이고 섬세한 춤 선과 독보적인 연기력까지 더한 부채춤 퍼포먼스를 선보여 한순간에 좌중을 압도하며 2백만이 넘는 트윗량으로 전 세계 트렌드 2위, 포털사이트 다음 연예 이슈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큰 화제를 모았다.

또한 부채춤 무대 이후 지민은 평안남도 무형문화재 제3호 김백봉 부채춤 보존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아 한국의 전통 춤을 알린 공로를 인정받았으며 문화체육관광부가 발행하는 주간 대한민국 정책 정보지 '위클리 공감(496호)'에 지민의 부채춤 사진이 표지를 장식하며 큰 이슈가 됐다.

당시 한 해외 매체는 "2018년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공연한 'Serendipity(뜻밖의 발견, 지민 솔로곡 제목)'스러운 부채춤은 경외심을 불러일으켰다. 지민은 춤의 제왕이고 무대를 위해 태어났다는 것을 다시 한번 증명해 보였다."며 극찬의 집중보도로 단 1분 남짓한 무대로 세계인을 압도하는 강렬한 인상을 남겼음을 알렸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