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림·유빈 JYP 떠난다…전속계약 만료

출처: 혜림 인스타그램 출처: 혜림 인스타그램

원더걸스 출신 유빈, 혜림이 전속계약 만료로 JYP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8일 JYP엔터테인먼트는 "지난 1월 25일을 끝으로 유빈, 혜림과의 전속 계약이 만료됐음을 알린다"며 "지난 몇 달 동안 두 사람과 심도 있는 논의를 거친 끝에 재계약을 진행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끝으로 해당 소속사 측은 "불모지와 같았던 K팝 시장을 개척하고, 수많은 후배 아티스트에게 해외 진출의 길을 닦아준 두 사람의 공로는 영원히 기억될 것"이라며 "지금껏 그래왔던 것처럼 유빈, 혜림의 아름다운 미래를 진심으로 응원한다"고 전했다.

한편 유빈과 혜림은 각각 2007년, 2010년 원더걸스에 합류해 JYP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맺었다. 이후 유빈은 2014년과 2017년 두 차례 계약을 연장했으며, 원더걸스 해체 이후 '숙녀' 등 솔로 가수로서 활약해왔다.

혜림 또한 2017년 본사와 재계약을 맺은 후 tvN '문제적 남자', 영화 '첫잔처럼' 등에 출연해 방송인 및 배우로서 활동했다. 혜림은 지난 2017년 한국외국어대학교 국제회의통역번역커뮤니케이션학과에 입학한 후 현재 대학생활에 매진 중이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