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파당 정재성 VS 박산호, 정권 두고 날 선 대립

사진=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방송화면 캡처 사진=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방송화면 캡처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 출연한 정재성이 날카로운 첫인상을 남겼다.

16일 첫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는 선왕이 승화하며 유일한 혈육인 대장장이 이수(서지훈 분)가 왕의 자리에 오르게 된 이야기가 숨가쁘게 그려졌다.

사가에서 신분을 숨긴 채 살아왔던 이수는 개똥(공승연 분)과의 혼례식 당일 마봉덕(박호산 분)에 의해 궁으로 납치되게 된다.

뛰어난 두뇌와 정치적 야욕으로 똘똘 뭉친 강몽구(정재성 분)는 어렵게 거머쥔 자신의 자리를 지키기 위해 이수의 존재를 거부하려 하지만 뒤이어 등장한 문석(이윤건 분)에 의해 증좌가 드러나며 한발 뒤로 물러나게 된다.

강몽구와 마봉덕의 대립은 예나 지금이나 변함없는 정치권의 대립을 그대로 보여주며 팽팽한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이어 하루아침에 대장장이에서 왕의 자리에 오르게 된 이수의 앞날이 그리 편치만은 않을 것을 예감케 했다.

한편, JTBC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매주 월,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된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매일신문은 모든 댓글을 소중히 생각합니다. 다만, 아래의 경우에는 고지없이 삭제하겠습니다.
· 음란 및 청소년 유해 정보 · 개인정보 · 명예훼손 소지가 있는 댓글 · 도배성 댓글 · 기타 관련 법률 및 법령에 위배되는 댓글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