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임송 근황 전해…"유튜버&매니저 병행할 것"

출처: 유튜브 '임송채널' 캡처 출처: 유튜브 '임송채널' 캡처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개그맨 박성광의 매니저로 활약했던 임송 씨가 유튜버 활동 소식을 알려 화제다.

지난 31일 임 씨는 유튜브 채널 '임송채널'을 개설하고 본격적인 유튜버 활동 소식을 알렸다. 임 씨는 "'전지적 참견 시점' 하차 이후 건강 회복과 여유로운 생활에 전념했다"며 "작은 신생 회사에 입사해 존경하는 선배님과 함께 일을 시작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임 씨는 많은 화제를 모았던 '전지적 참견 시점'의 하차 이유에 대해 설명하기도 했다. 그는 "매니저는 연예인을 관리해야 하는데 프로그램이 많은 사랑을 받다보니, 나 역시 챙김을 받게 됐다. 그러면서 매니저 일을 하면서 방송 일을 하는 게 맞는 것인지 고민했다"고 말했다.

끝으로 임 씨는 "매니저로서 소속 배우들이 행복하게 촬영할 수 있도록 많은 노력을 할 것이며 매니저이기에 만들 수 있는 콘텐츠로 다양한 소통을 할 것"이라며 "'현직 매니저가 알려주는 연예인 리뷰'를 다음 영상으로 선보이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임 씨는 2018년 7월 MBC '전지적 참견시점'에서 성실하게 박성광을 챙기는 모습을 보여주며,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그는 같은 해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인기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관련기사

AD

연예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
D-8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