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일 오전 12시 사전투표율 대구 3.86%·경북 5.90%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안동시 길안면 길안종합복지회관 홍보관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안동시 길안면 길안종합복지회관 홍보관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소중한 한 표를 행사하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투표 잘 했는가?'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안동시 길안면 길안종합복지회관 홍보관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만나 대화를 나누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투표 잘 했는가?'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사전투표 첫날인 10일 안동시 길안면 길안종합복지회관 홍보관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들이 만나 대화를 나누고 있다. 성일권 기자 sungig@imaeil.com

제21대 국회의원 총선거 사전투표율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 중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집계에 따르면 10일 오전 6시부터 시작된 사전투표에서 오후 12시 현재 선거인 총 4399만4247명 중 215만4669명이 투표를 마쳐 투표율은 4.90%를 기록했다. 이는 사전투표제가 도입된 이후 역대 최고 투표율이다.

대구지역 투표율 또한 이전 선거때의 사전투표율보다는 높은편이지만 전국적인 추세와 비교해 봤을 때는 낮은 수치다. 대구의 같은 시각 사전투표율은 3.86%로 집계돼 전국 투표율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 중이며 전국에서도 최하위의 투표율을 기록하고 있다. 한편, 경북지역 투표율은 5.90%로 나타났다.

현재 가장 높은 투표율을 기록하고 있는 지역은 전남 지역으로 8.11%를 기록했으며, 이어 전북이 7.56%로 뒤를 이었다.

10일 오전 대구 중구 동인동행정복지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가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10일 오전 대구 중구 동인동행정복지센터에 마련된 사전투표소에서 유권자가 소중한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사전투표는 11일까지 이틀간 이뤄진다. 자기 주소지와 상관없이 전국에 설치된 총 3508개 투표소 어디에서든 투표를 할 수 있다. 투표시간은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며 신분증을 반드시 지참해야 한다. 모든 유권자는 비치된 소독제로 손을 소독한 후 일회용 비닐장갑을 착용하고 투표하게 된다.

사전투표소 위치는 선관위 홈페이지(www.nec.go.kr)나 대표전화(☎1390)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AD

정치기사

7위

5 4 7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