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내달부터 사내서 모더나 백신 자체 접종…"코로나 피해 최소화"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삼성전자 사옥의 모습. 연합뉴스 서울 서초구에 위치한 삼성전자 사옥의 모습. 연합뉴스

삼성전자가 다음달부터 임직원들에게 코로나19 백신을 자체 접종하기로 했다.

삼성전자는 방역 당국과 협의해 사업장 내 자체 백신접종을 시작한다고 25일 밝혔다. 전날 삼성디스플레이가 자체 백신 접종을 발표한 다음날 삼성전자도 백신 접종을 선언하면서 주요 생산공장이 코로나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겠다는 의지를 드러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백신접종 시기는 이르면 다음달 27일부터로 예상된다. 삼성전자 수원사업장과 구미, 광주, 기흥, 화성, 평택, 천안 등 사내 부속 의원이 있는 사업장의 임직원과 상주 협력사 직원이 접종 대상이다.

백신은 모더나 백신을 공급 받는다. 삼성전자는 오는 28일부터 만 18~59세 접종 대상자로부터 접종 신청을 받아 다음달부터 접종을 시작한다.

삼성전자 외에도 SK하이닉스와 LG디스플레이 등 국내 주요 기업들도 백신 자체접종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7위

5 4 6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