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이노베이션 1분기 영업이익 5천여억원, 흑자전환 성공

SK이노베이션이 올해 1분기 매출액이 9조2천398억원을 기록한 것으로 집계됐다.

SK이노베이션은 13일 공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5천25억원으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SK이노베이션은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다만 세전이익은 5천276억원의 손실로 나타났다. 이는 환율 관련 손실, LG에너지솔루션과의 미국 내 배터리 관련 소송 합의금 등이 반영된 때문으로 보인다.

SK이노베이션 사업부문별 영업이익을 살펴보면 석유사업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6천86억원 증가한 4천161억원을, 화학사업 영업이익은 전 분기 대비 1천645억원 증가한 1천183억원을 기록했다.

또 윤활유사업 영업이익은 118억원 증가한 1천371억원을 기록했으며 석유개발사업 영업이익은 판매물량 증가 및 판매단가 상승으로 전분기 대비 97억원 증가한 113억원으로 집계됐다.

한편 이날 열린 실적발표 컨퍼런스콜에서 SK이노베이션은 LG에너지솔루션과의 합의금 총 2조원 중 1조원을 이번 분기에 반영했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