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기업명품관 대규모 할인 행사

중소기업중앙회, '제33회 중소기업 주간' 개최…10~14일까지

중소기업중앙회 대구기업명품관. 매일신문DB 중소기업중앙회 대구기업명품관. 매일신문DB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제33회 중소기업 주간'을 맞아 10일부터 14일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다채로운 행사가 열린다고 9일 밝혔다.

33개 중소기업단체와 지원기관이 공동개최하고 26개 정부부처와 광역지자체가 후원하는 올해 중소기업 주간에는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힘! 중소기업'을 주제로 코로나19로 힘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판로지원과 활력회복을 위한 행사와 이벤트가 열린다.

또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시급한 현안해결을 위한 정책토론회 등 필수적인 행사들이 진행된다.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하여 대면행사를 대폭 축소하고 참여인원을 최소화하는 대신 온라인 참여 행사를 확대했다.

중소기업중앙회 대구경북본부는 중소기업 주간 행사의 하나로 지난 6일부터 16일까지 달서구의 대구기업명품관에서 '대구중소기업제품 판매장 사은대잔치'를 진행하고 있다. 지역 우수 브랜드인 잉어, 풍기인견, 아일로 등을 포함한 입점업체의 제품을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5만원 이상 구매고객 중 선착순 100명에게는 매일 사은품을 증정하는 중이다.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은 "이번 중소기업 주간은 중소기업계의 중요 현안과 코로나 위기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인의 의지를 담아 준비했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우리 경제의 주역인 중소기업인들의 사기가 진작되고, 중소기업과 협동조합의 애로해소를 위한 다양한 정책 대안이 논의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로 33회째를 맞는 중소기업 주간은 대한민국 경제와 일자리 창출의 중심인 중소기업에 대한 국민적 인식을 제고하고 중소기업인의 자긍심을 고양하기 위해 중소기업기본법에서 지정하는 법정주간으로, 1989년부터 매년 5월 셋째 주에 행사가 개최되고 있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