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가스공사, 상반기 신입사원 95명 채용

경력 단절 여성 우대점수 최초 적용

한국가스공사 사옥 전경. 매일신문DB 한국가스공사 사옥 전경. 매일신문DB

한국가스공사는 일반직 74명과 별정직 17명, 연구직 4명 등 상반기 신입직원 95명을 채용한다고 28일 밝혔다.

가스공사는 이번 채용에서 경력 단절 여성에 대한 우대점수를 최초 적용하고, 사회 형평(장애) 채용으로 10명을 선발하는 등 열린 채용을 확대한다. 가스공사는 지난해부터 취업 지원 대상자, 북한 이탈 주민, 다문화 가족에 대해 우대점수를 부여해왔다.

가스공사는 또 블라인드 채용을 강화해 직무와 무관한 차별적 요소를 배제하고, 능력 중심으로 인재를 선발해 정부 에너지 전환 정책에 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려 중앙방역대책본부 시험 방역관리 안내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채용 절차를 진행하겠다"고 말했다.

채용시험 접수는 내달 6일부터 12일까지이며, 필기 전형은 5월 1일과 2일 대구와 수도권에서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가스공사 홈페이지(kogas.or.kr)를 참고하면 된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