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신보 올해 보증공급 1조원 이상 지원

대구시 정책자금 8천500억원 추천 접수도 받아

대구신용보증재단 대구신용보증재단

대구신용보증재단(이하 대구신보)은 지속적인 경기침체와 대내외 경제 사정 악화로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내 중소기업·소상공인 등을 위해 올해 보증공급을 1조원 이상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서 대구신보는 연초부터 ▷민생경제 안정을 위한 경영위기 극복 특별보증 2천억원 ▷청년 및 중·장년층 창업기업 금융지원 특별보증 1천억원 등의 보증상품을 시행하고 있다.

이번 특별보증상품은 대구시 저리 경영안정자금과 연계해 대출금리 인하뿐만 아니라 보증료율 우대 혜택도 제공함으로써 지역 영세 자영업자들의 자금애로 해소와 금융비용 절감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대구시가 추진하고 있는 중소기업·소상공인의 민생경제 안정 지원 정책자금 8천500억원에 대해서도 지난 13일부터 대구신보 전 영업점에서 추천 접수를 받고 있다.

이 중 경영안정자금 8천억원(상반기 4천500억원, 하반기 3천500억원)은 1년간 1.3∼2.2%의 이자를 보전해준다.

또 중소기업의 시설개선 및 설비투자 등을 위한 창업 및 경쟁력 강화 자금 50억원(상반기 300억원, 하반기 200억원)은 전년 대비 0.15%포인트 인하된 1.95∼2.45%의 저금리로 지원한다.

이찬희 이사장은 "경기침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기업인들을 위해 연초부터 적재적소에 보증 지원하고 대구시 정책자금을 조기 집행함으로써 경영위기 극복과 민생경제 살리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