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촌역 태왕 디아너스&애비뉴’ 140m명품 스트리트몰 성공 예감

메티컬타워 100% 완판 분위기…상가도 투자자들 관심 뜨거워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 야경 투시도. (태왕 제공)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 야경 투시도. (태왕 제공)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의 아파트와 메디컬타워가 100% 분양 완료된데 이어 마지막 분양에 나선 140m 스트리트몰도 계약을 이어가고 있다.

아파트와 메디컬타워는 그동안 아파트 입지로서 호평받던 만촌네거리가 연호지구 법원・검찰청 이전에 따른 후광 효과가 커지고, 도시철도 2호선 만촌역이 '대구시 중장기 도시철도망 구축계획(2016∼2025년)'에 따른 교통 개발에 따른 기대감이 증폭됐기 때문이다.

특히 메디컬타워는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면서 노인 인구 증가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건강관리 관심도 증가 등의 이유 때문에 주목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개인 병원을 운영하다 메디컬다워에 입주를 신청한 한 계약자는 "진료장비와 인테리어를 공유할 수 있어서 처음 개원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병원의 예비 소비자인 한 아파트 청약자는 "여러 과를 한꺼번에 볼 수 있고 약국도 함께 이용할 수 있어 편리하고 좋다"고 했다.

분양관계자도 "논스톱 쇼핑을 할 수 있는 자리라 고객 집적 효과가 있고 고객과 입주자를 동시에 만족시키는 같은 업종의 집합건물이라는 점에서 주목된다. 이 같은 트렌드는 앞으로 더 확산될 전망"이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타워에 이어 지난 17일부터 계약중인 스트리트몰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도 뜨겁다. 메디컬타워는 병원 개업의를 중심으로 분양하는 전략을 수립해 계약자 상당수가 의사 중심으로 이뤄진 반면 투자 수익금을 노린 일반인들은 스트리트몰에 관심을 더 쏟고 있는 상황이다.

스트리트몰은 퀄리티를 높인 내부 시설과 차별화된 인테리어, 공개공지를 통한 넓은 공간 을 갖추고 있다. 이른바 '대구의 마지막 노른자 땅에 새로운 명품거리를 조성한다'는게 시공사측 설명이다.

분양관계자는 계약금 10%에 중도금 40% 무이자 융자를 통해 초기 부담도 줄여 140m 스트리트몰의 조기 완판을 기대하고 있다.

한편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의 아파트는 최고 청약경쟁률 68.54대 1을 기록하며 1순위 해당지역 청약을 마감한 바 있다. 지난 28일까지 진행된 정당계약에서 부적격자를 제외하고 대부분 계약했으며 예비순위에서 조기 100% 분양할 것이라고 분양관계자들은 내다봤다.

'만촌역 태왕 디(THE)아너스'는 예비당첨자를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오는 6월 4일부터 계약하며, 스트리트 상가는 일부 잔여분에 대해 선착순 분양 중이다.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 조감도 (태왕 제공) '만촌역 태왕디(THE)아너스&애비뉴' 조감도 (태왕 제공)

관련기사

AD

경제기사

8위

6 4 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