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문화재단-포스텍 ‘예술과 기술이 결합된 복합문화예술 육성’ 약속

문화예술+과학기술의 융·복합 기반 구축
창의교육 거점 마련을 위해 협업

포스텍과 포항문화재단이 과학기술 및 문화예술이 결합한 지역 융북합 콘텐츠 개발을 위한 협약서를 나누고 있다. 포항문화재단 제공 포스텍과 포항문화재단이 과학기술 및 문화예술이 결합한 지역 융북합 콘텐츠 개발을 위한 협약서를 나누고 있다. 포항문화재단 제공

경북 (재)포항문화재단(이사장 이강덕)과 포스텍 산학협력단(단장 김상우)은 11일 예술과 기술이 결합된 융·복합 문화예술교육 협력 거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포항문화재단은 융·복합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개발 및 수행에 필요한 문화예술교육 활동가·기획자 등 인적 자원을 연계하고, 연구·개발을 위한 재원 및 인프라를 지원할 예정이다.

포스텍 산학협력단은 최고의 연구 인력을 제공하는 동시에 실험 제작이 가능한 장소 및 기술·매체를 협력할 방침이다.

양 기관은 앞으로 과학 기술과 매체를 활용한 문화예술교육 자원 조사 및 프로그램 연구개발을 진행하며, 포럼 등을 개최해 연구 결과물을 공유할 방침이다.

또 지역 예술가와 워크숍을 진행해 역량강화는 물론 지역 예술가와 상생하는 문화예술교육 협업 플랫폼 구축 기반을 조성할 계획이다.

포항문화재단 관계자는 "포항의 세계적 자산인 과학 기술과 문화예술의 융복합 콘텐츠가 발굴되고, 더 나아가 하나의 문화산업으로 발전해 과학기술과 문화예술이 어우러진 디지털 선도 도시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