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물]호주, 해안으로 떠밀려온 고래 구출

25일(현지시간) 호주 태즈메이니아섬 서부 매쿼리항 인근 해안에서 구조대들이 떠밀려온 고래를 바다로 돌려보내기 위해 안간힘을 쏟고 있다. 최근 이곳에서는 집단으로 떠밀려온 고래 380마리가 떼죽음했으며, 구조가 불가능한 일부 고래는 안락사 시켜야 할 상황에 놓였다. 연합뉴스 25일(현지시간) 호주 태즈메이니아섬 서부 매쿼리항 인근 해안에서 구조대들이 떠밀려온 고래를 바다로 돌려보내기 위해 안간힘을 쏟고 있다. 최근 이곳에서는 집단으로 떠밀려온 고래 380마리가 떼죽음했으며, 구조가 불가능한 일부 고래는 안락사 시켜야 할 상황에 놓였다. 연합뉴스

 

25일(현지시간) 호주 태즈메이니아섬 서부 매쿼리항 인근 해안에서 구조대들이 떠밀려온 고래를 바다로 돌려보내고 있다. 최근 이곳에서는 집단으로 떠밀려온 고래 380마리가 떼죽음했으며, 구조가 불가능한 고래는 안락사 시켜야 할 상황에 놓였다. 연합뉴스 25일(현지시간) 호주 태즈메이니아섬 서부 매쿼리항 인근 해안에서 구조대들이 떠밀려온 고래를 바다로 돌려보내고 있다. 최근 이곳에서는 집단으로 떠밀려온 고래 380마리가 떼죽음했으며, 구조가 불가능한 고래는 안락사 시켜야 할 상황에 놓였다. 연합뉴스

관련기사

AD

문화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