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포항 남구 치매안심센터 문열어

노인 치매예방에 큰 도움될 듯

포항시 남구보건소에 임시 운영되던 '남구 치매안심센터'가 9일 오천읍 원리에 새롭게 문을 열었다.

포항 남구 치매안심센터가 문을 열었다. 포항시 제공 포항 남구 치매안심센터가 문을 열었다. 포항시 제공

이날 문을 연 남구 치매안심센터는 지상 3층 규모(연면적 988㎡)로 지어졌으며 ▷상담실 ▷재활운동실 ▷프로그램실 ▷치매카페 ▷인지강화실 ▷치매예방 안심하우스 ▷사무실 등을 갖췄다.

치매안심센터에는 담당 공무원을 포함해 간호사, 사회복지사, 임상심리사, 작업 치료사 등 다양한 분야의 전문인력이 근무하며, 치매 조기검진 및 예방, 조호물품·약제비지원, 맞춤형 사례관리, 치매환자쉼터 등의 통합적 치매지원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치매 안심하우스에는 치매어르신들의 일상생활 관련 용품들을 전시하고 있다. 그룹인지 학습 훈련시스템 전산화 장비 등을 활용해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인지자극과 신체활동을 실시할 수 있는 운동장비들도 구비돼 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국가치매책임제에 맞춰 오천지역 주민은 물론 포항 남구지역 주민들이 많이 이용해 치매가 있어도 살기 편한 포항시를 만들기에 포항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