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장중 2,300선 붕괴…2개월여만

  • 0

23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현황판에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장보다 0.98포인트 내린 2,331.33으로 개장했다. 연합뉴스
23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 현황판에 코스피가 표시돼 있다. 이날 코스피는 전장보다 0.98포인트 내린 2,331.33으로 개장했다. 연합뉴스

코스피가 23일 장중 2,300선 밑으로 내려 앉았다. 글로벌 긴축 추세와 경기 침체 우려의 영향이다.

이날 오전 11시 30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32.65포인트(1.40%) 내린 2,299.66을 나타냈다.

장중 저가 기준 코스피의 2,300선 붕괴는 지난 7월 15일(2,293.45) 이후 두 달여만이다.

지수는 전장보다 0.98포인트(0.04%) 내린 2,331.33으로 개장해 강보합을 보이기도 했으나 이내 하락 폭을 키웠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5.34포인트(2.04%) 하락한 736.07이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