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등의 불' 엑스코선 국비 지원, 여야 지도부에 묻는다

'발등의 불' 엑스코선 국비 지원, 여야 지도부에 묻는다

'사망사고 2배↑'에도 관리규정 無?…전동장치 PM '골머리'

'사망사고 2배↑'에도 관리규정 無?…전동장치 PM '골머리'

도로 위의 시한폭탄, '전동킥보드·전기자전거'

전동킥보드 안전사고 느는데…無면허 아이들도?

대구 또 교회발 집단감염…'예수중심교회' 10명 확진

"동구파크골프協, 임원 인준 무시·부당이익"

동성로 클럽 10곳 "핼러윈, 자진 휴업"

체육계 인권침해 가해자 '원스트라이크 아웃'

'비시각장애인' 안마사 무죄에…"생존권 침해"

임하댐에 국내 최대 '수상태양광 발전단지'

대구, 학급당 학생 수 30명 이하로 조정

영주댐 갈등 새국면…협의체 방류 재논의 결정

이명박 "법치 무너졌다…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

이명박 "법치 무너졌다…진실은 반드시 밝혀질 것"

이명박 前 대통령 재수감…'횡령·뇌물 혐의' 징역 17년 확정

"文은 자유로운가?" 홍준표, 李·朴 전 대통령 뇌물혐의 개탄

야 "근거 없는 전세안정" vs 여 "품격 없는 국민의힘"

與, 서울·부산시장 후보낸다…野 "천벌있을 것"

김종인 "청년 비대위원들 나보다 더 꼰대"

정태옥 화제?…文 "인사청문, 본인 위주 검증을"

'회계부정 의혹' 與 정정순 체포동의안 가결

靑 국감 4일로 연기…참모 7명 불출석 통보

정의당 "지방자치의 날, 우예 축하하까예"

수능 한 달 남은 수험생들, 아침 '밥' 먹어야 하는 이유?

수능 한 달 남은 수험생들, 아침 '밥' 먹어야 하는 이유?

수험생들의 평소 체력 유지와 학습능력 향상엔 균형 잡힌 아침식사가 효과적이라는게 다시 한번 입증됐다.29일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전북대학교, 한국식품연구원과 함께 '밥 중심 아침식사'가 청소년들의 정서적 안정과 학습능력을 높여주고, 신체적 건강도 증진시킨다는 것을 과학적으로 밝혔다.또한, 코로나19로 수능이 연기되고 등교를 못하면서 우울감과 무기력증을 겪고 있는 수험생들이 아침밥을 꾸준히 섭취하면 두뇌기능과 집중력이 현저히 좋아진다는 결과가 나왔다.이번 연구는 아침을 먹지 않는 전북 지역의 청소년 81명을 대상으로 밥 중심 아침 식사군(한식)과 빵 중심 아침 식사군(서양식), 결식군 3개 집단으로 나눠 실시했다.각 집단에게 10주 동안 해당 식사를 제공한 뒤 나타난 효과를 분석한 결과, 정서적 안정, 학습능력 향상과 신체적 건강 증진 효과가 '밥 중심 한식, 빵 중심 서양식, 결식' 순으로 나타났다.학습능력 평가를 위한 간이인지척도(BCRS, Brief cognitive rating

"김천~전주 잇는 108.1km 복선전철 건립해야"

'갑질 논란' 남구체육회 사무국장, 해임 결정

'알바생 사고', 유병천 대표에 징역 1년 6개월 구형

최대집 "의대생 인질극…정부에 강력 대응"

DGB금융지주, 3분기 누적순익 2천763억원

울진서 열린 풋살대회에 확진자 다녀가

자율주행차 등 車산업 '뉴 노멀' 만난다

"부동산정책에 결혼 포기"…30대 청년의 청원

22명 사상 방화살인범 안인득 무기징역 확정

이승엽 "제 홈런에 눈뜨셨다 했는데…" 이건희 회장 추모

이승엽 "제 홈런에 눈뜨셨다 했는데…" 이건희 회장 추모

83년 삼성구단주 이건희 "전용구장 설립"

데얀 vs이동국 '마지막 승부'…1일 격돌

삼성 투수 권오준, 30일 NC전서 '은퇴식'

대구시설공단, 실업 사격 '金 총성'

[골프 오디세이] GG스윙 테이크 백

10월 마지막, 구립문화회관서 '스타' 만남

20년지기와 무인도에, ‘안싸우면 다행…'

[필름통] '에디슨의 경쟁자' 테슬라

부동산 규제 '봇물'…실수요자 '내 집 마련' 기회

삼성전자 3분기 매출 67조원·영업익 12조

'50대의 변신' 런웨이 서는 김재우 대양정밀 대표

'50대의 변신' 런웨이 서는 김재우 대양정밀 대표

"손톱에 기름때 낀 평범한 50대 아저씨도 멋질 수 있다는 희망의 메시지를 전파하고 싶습니다."30년간 불꽃이 튀기는 산업 현장에서 살아 온 50대 남성이 런웨이에서 화려한 변신에 성공해 눈길을 끌고 있다. 그 주인공은 대구 북구 3공단 대양정밀의 김재우(56) 대표이다.지난해 10월 패션모델 활동을 시작한 그는 막 2년 차가 된 새내기다. 28일 매일신문과의 인터뷰에서 그는 "대구FC엔젤클럽의 소속으로 '2019 대구패션문화페스티벌 앙드레김 옴므 패션쇼'에 우연히 참가했다"며 "그 무대에서 형용할 수 없는 기쁨이 느껴져 모델의 매력에 빠졌고, 본격적으로 런웨이에 오르고 싶다는 마음을 갖게 됐다"고 말했다.대학 시절 방송반에서 끼를 발산하던 그는 졸업 후 수도권 한 제조공장에서 근무했다. 영업직으로 사회에 첫발을 내딛은 그였지만, 회사 사정이 어려워지자 현장에서 근무하게 됐다. 이후 김 대표는 2002년부터 용접사업에 뛰어들었고, 2007년 대구의 한 제관용접 공장을 인수했다. 현재

[그립습니다] 윤혁 소설가의 사모곡

'경북도 자원봉사대상' 경산 유진호 씨 대상

대구 수성구 ‘ 대한민국 SNS 대상’ 첫 대상

대구 동도초, 도서관 운영평가 총리상

'씨엘 꽃이 피었습니다' 돌아온 '5STAR' K-POP 퀸

[기고] 영주댐의 비극

펜앤드마이크, 천영식 대표이사 선임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