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율이시·홍동백서?…"제례는 간소함이 본래 모습"

무르익는 북미정상회담…문 대통령 손에 달린 '디테일'

유엔총회·한미정상회담…한반도 정세 분수령 될 듯

미 국무부 "북 비핵화가 먼저" 재확인

[사설] 핵 리스트 제시가 北 비핵화 출발점이다

석포제련소 찾은 강효상 "법적 다툼보다 승복…"

이강인 영풍 대표, 환경부 국정감사장 선다

미국산 맹독성 '서부과부거미' 대구 군부대서 발견

'김영란법' 2년…"더치페이 편해졌다" 69% 만족

손경식 CJ회장 "김정은, 12월에 답방한다고 들었다"

李장관 "영천 경마공원 2023년 반드시 개장"

"남북관계 개선 잘했다" 문 대통령 지지율 61%

추석연휴 나들이·축제·공연·전시·5일장 정보

유도 안창림, 세계선수권 金…日 하시모토에 한판승

한국 유도, 세계선수권서 자존심 회복…20일 개막

권영진 시장, 네덜란드 물시장 개척에 나선다

'비자금·채용비리' 혐의 박인규 전 행장 징역 1년 6개월

대구 보이스피싱 피해액 49억원…지난해보다 2배 넘어

해병대 마린온 헬기 추락 원인 '로터 마스트' 결함

로또 1등 '8·15·21…'번, 12명…16억5천만원씩

1등 당첨자 배출점 대구 동구 효목동 '복권명당' 등 12곳

지적장애 딸과 극단적인 선택 40대 어머니 집행유예

대구경실련,"청소년지원재단 새 대표 임명 철회하라"

[독자委] "대구 아카이브 정책 부재 잘 꼬집었다"

'규제프리존법' 통과…대구 '자율주행차' 추진 탄력

교황청, 중국과 주교 임명안 합의…관계정상화 '성큼'

추석 특집 문화가…도심 곳곳 무료 공연·행사

5일간의 추석 황금 연휴, 대구 공연장, 광장에선 귀성객을 위한 공연, 전시회 등 문화행사가 펼쳐진다.도심 곳곳엔 무료 오페라, 뮤지컬, 거리 공연이 잇따르고 16일 끝내기로 했던 간송미술관 소장 조선회화 명품전을 26일(수)까지 연장 운영한다. 제7회 2018 대구사진비엔날레도 연휴기간(추석 당일은 휴관) 문화예술회관에서 관객들을 맞을 예정이다.대구문화재단은 22일(토)과 25일(화) 오후 1시 국채보상운동기념공원과 2·28기념 중앙공원에서 '찾아가는 문화마당' 행사로 뮤지컬 갈라콘서트를 선보이고, 26일(수) 오후 4시엔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 야외무대에서도 뮤지컬 거리공연을 펼친다. 추석 연휴기간에 펼쳐질 주요 공연들을 소개한다.◆대구국제오페라축제무대 '광장 오페라'=중반의 열기를 이어가고 있는 대구국제오페라축제에서는 추석 연휴 특별한 무대를 마련한다.21일(금)부터 22일(토) 오후 8시 삼성청조캠퍼스 야외광장에서는 '광장 오페라'가 열린다. 오페라 '라 보엠'의 배경인 '모무

추석 극장가 흥행, '명절=사극' 공식이 통할까?

'안시성' 100만 눈앞…'명당' '협상 2∼3위

추석 연휴 대구·경북 곳곳서 문화 프로그램 진행

[엔터인사이트] 오컬트 드라마 '손 the gest'

'농산물 직거래장터' 11월9일까지 대구MBC광장

전기차 충전방해 시 과태료 최대 20만원 물린다

기관·외국인 순매수…코스피 2,340 눈앞

대구은행 상반기 가계대출 손실액 271억원…16.3%↑

금오공대 학생 5명 '美 ARLISS 2018' 3관왕

금오공대(총장 이상철) 기계시스템공학과 학생 5명으로 구성된 'IRL_GBY'팀이 지난 10~14일 미국 네바다주 블랙 록 사막에서 열린 미국 캔위성 대회 'ARLISS 2018'에서 최우수기술상, 종합우수상, 정밀자율주행상 등 3관왕의 영예를 안았다.금오공대는 2016년과 지난해 대회에서도 우수기술상, 최우수기술상 등을 받아 이 대회 3년 연속 수상이란 쾌거를 거뒀다.이 대회는 학생들이 자체 제작한 드론 및 로봇을 1만2천피트 상공으로 발사한 후 GPS를 이용해 목표 지점에 착륙하게 하는 방식이며, 올해 대회는 미국·일본 등 7개국 25팀이 본선에 참가했다.이청화(석사과정)·이종민(3년)·장성준(3년)·정극찬(3년)·최재훈(3년) 씨 등 금오공대 학생들은 고도제어와 수평제어가 동시 가능한 접이식 쿼드콥터를 제작해 대회에 참가했다.특히 드론 발사 후 도착 지점까지 비행경로를 최소화할 수 있는 자체 알고리즘을 개발해 적용했으며, 현지 드론 성능 프레젠테이션에서 대형드론을 이용한 에어드

연휴엔 여유를…한가위 힐링 로드로 떠나요

'가족과 함께' 추석 연휴 문화 나들이 어때요?

육아휴직 다녀온 대구시 공무원에 가산점 준다

시카고 폭염 대참사 원인은 빈곤과 고립

[내가 읽은 책] 앵무새 죽이기 / 하퍼 리 지음

[생활법률] 통상 50% 이상 탕감 회생채권

포항 흥해읍 죽천리 해변 '공유수면 사용' 갈등

포항 형산강, 내수면 마리나항 최종 후보지에 선정

박찬호 "야구·골프, 네 번씩 기회는 똑같죠"

'코리안 특급' 박찬호(45)가 푸른 잔디 위에서 모처럼 운동 능력을 발휘했다.그런데 이번엔 야구장 잔디가 아니라 골프장 잔디 위에서였다.박찬호는 22일 충남 태안군 솔라고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휴온스 셀러브리티 프로암(총상금 5억원)에 '셀러브리티(유명인사)' 자격으로 출전했다.2라운드까지 공동 선두였던 김영웅(20)과 함께 경기한 박찬호는 이날 1번 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내는 등 만만치 않은 골프 실력을 선보였다.그는 이 대회 개막 전에 열린 장타 대결에서도 허인회, 이승택 등 '장타자'로 불리는 프로 선수들보다 더 먼 331야드를 기록해 우승했다.박찬호와 김영웅 팀은 코리안투어 선수와 유명인사의 '2인 1조' 팀 순위에서 6언더파로 선두에 3타 뒤진 공동 6위에 올랐고, 김영웅 개인도 코리안투어 선수들의 성적만을 합산한 순위에서 공동 선두를 지켰다.박찬호는 경기를 마친 뒤 "오랜만에 필드에서 긴장감을 느껴봤다"며 "마음먹고 준비한 것은 많았는

5연승·상위 스플릿…대구FC 가을걷이 나선다

스님들의 산중장터 '동화사 승시축제' 10월 6일

장신호 주교 일행, 墺 잘츠부르크 대교구 방문

안동교구 9월 순교자 성월 기념 28일 '영화 산책'

[운세] 29세 말띠, 고백하거나 고백 받을 운

[영상] 경상북도의 숨은 이야기를 들어보자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 [영상] 경상북도의 숨은 이야기를 들어보자..경북 마을이야기 현장 스케치영상

  • [포토뉴스] 동대구역 추석 귀성객 상봉...한가위 '민족대이동' 시작

  • [그래픽] 서울·수도권 공공택지 신규 지정 현황

  • "알아두면 개이득!" 추석 맞이 대구시 생활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