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경주시 수도계량기, 대면 검침에서 비대면 원격자동으로

수도계량기 도입 90여년만의 변화, 2025년까지 2만여개 교체

올해부터 경주시의 수도계량기 검침이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비대면 원격 자동으로 바뀐다. 경주시 제공
올해부터 경주시의 수도계량기 검침이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비대면 원격 자동으로 바뀐다. 경주시 제공

올해부터 경북 경주시의 수도계량기 검침이 기존 대면방식에서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비대면 원격 자동으로 바뀐다.

경주시는 23일 "올해부터 2025년까지 지역 수도계량기 5만4천여 개 가운데 37%인 2만여 개를 원격검침 계량기로 교체한다"면서 "지난 1930년대 수도계량기 도입 후 90여년만의 대변화"라고 밝혔다.

'스마트 원격검침'은 디지털 수도계량기와 원격검침단말기를 설치한 뒤 사물인터넷을 통해 검침값을 전송받는 방식으로, 비대면 검침과 실시간 사용량 확인이 가능하다.

현재 경주에서는 검침원 28명이 월 1회 방문 검침을 하고 있는데 1인당 한 달 평균 검침 건수는 2천여 건에 이른다.

김호진 경주시장 권한대행은 "올해 상반기 천북·서·내남면과 성동시장 일대 수도계량기 3천760여 개, 하반기 진현동과 중앙시장 등지의 3천400여 개를 바꿀 계획"이라며 "장기적으로 운영시스템도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