尹 대통령, 한동훈 임명 강행 시사?…"출근해서 검토하겠다"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며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이 17일 오전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로 출근하며 기자들과 질의응답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17일 한동훈 법무부장관 후보자의 임명 건에 대해 "출근 후 검토해보겠다"고 밝혔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9시 출근길 기자들의 관련 질문에 "어제까지 뭐가(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안 와서"라며 이같이 답했다.

한 후보자에 대한 국회 인사청문보고서 재송부 시한은 지난 16일 종료됐다. 본격적으로 임명을 검토하겠다는 것으로 풀이된다.

정호영 보건복지부 장관에 대한 임명 여부에 대한 질문에는 "아직 임명 안 한 장관 후보자가 몇명 있다. 검토해보겠다"고 했다.

또 '성비위 의혹'을 받고 있는 윤재순 대통령실 총무비서관에 대해선 답을 피했다. 그러면서 "다른 질문 없죠.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며 집무실로 들어갔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 6월 27일 0시 기준 )

  • 대구 91
  • 경북 200
  • 전국 3,429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