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자대결 윤석열 38.7%, 이재명 34.5%…오차범위 내 접전

  • 0

코리아리서치, MBC 의뢰 조사 결과 발표…양자 대결은 尹 44.0% vs 李 40.0%

윤석열 이재명
윤석열 이재명

여야 대선후보 4자 가상대결에서 윤석열 국민의힘 후보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오차범위 이내인 4%포인트(p)대 접전을 벌였다.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MBC 의뢰로 주요정당 대선후보 4인에 대해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조사 결과 윤 후보가 38.7%, 이 후보가 34.5%의 지지를 얻으며 오차범위 이내 박빙으로 나타났다.

이어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5.9% ▷심상정 정의당 후보 4.5% ▷없음·모름·무응답 14.8% ▷기타 후보 1.6% 등으로 나타났다.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누구를 지지하는지와 상관없이, 어떤 후보가 당선 가능성이 높다고 보는지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 42.7%가 이재명 후보를 꼽았고, 44.9%는 윤석열 후보라고 답했다.

심상정, 안철수 후보의 당선 가능성에 대한 응답은 각각 0.3%와 0.9%로 나타났다.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13일 여론조사업체 코리아리서치는 최근 MBC 의뢰로 주요 정당 4인에 대해 실시한 대선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

윤 후보와 이 후보에 대한 양자대결에서는 윤 후보가 44.0%, 이 후보가 40.0%로 집계됐다. 격차는 4%p로 역시 오차범위 이내였다.

이번 대선의 성격에 대해선 '정권 교체를 위해 야권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는 응답이 52.0%로 '정권재창출을 위해 여권 후보가 당선돼야 한다'는 응답(39.5%)보다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정당 지지도는 ▷국민의힘 36.3% ▷민주당 32.6% ▷정의당 4.6% ▷국민의당 4.9% 등 순으로 조사됐다.

문재인 대통령 국정운영 평가는 ▷부정 56.4% ▷긍정 40.8%로 나타났다.

최근 정치권 논란이 됐던 여야 대선 후보들 간 TV 토론회 시점에 대해서는 '조속히 시작해야 한다'는 응답이 65.6%로 나타나 '공직선거법에 따라 후보 등록 이후 토론회를 하면 된다'(30.3%)는 응답보다 두 배 이상 많았다.

대선 후보 배우자를 어디까지 검증해야 하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사생활을 제외한 도덕성과 비리 의혹 중심으로 검증해야 한다'는 응답 비중이 54.5%로 높았다.

이어 '사생활까지 포함해 모든 의혹을 검증해야 한다'는 응답은 25.7%, '출마 당사자가 아니므로 검증할 필요가 없다'는 응답은 17.2% 등을 각각 차지했다.

특히 국민의힘 지지층에서도 68.2%가 '모든 의혹' 또는 '사생활을 제외한 비리 의혹'에 대해 배우자 검증에 찬성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조사는 지난 11일부터 12일까지 이틀 간 전국 만 18세 이상 성인 1천7명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응답률은 21.3%,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 ±3.1%포인트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