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민성대장증후군이 피해야 할 '포드맵' 음식 아시나요?

  • 0

최근에는 특정 음식이 과민성대장증후군의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다고 밝혀지면서, 단기간의 음식 제한이 증상 호전에 도움된다는 연구들이 나오고 있다.

이른바 과민성대장증후군 환자는 증상을 악화시키는 '포드맵(FODMAP)' 음식을 줄여야 한다는 것. 포드맵은 탄수화물 중에서 비교적 작은 크기의 분자로 이뤄진 당분(올리고당, 이당류, 단당류, 폴리올) 음식을 통칭한다. 이런 당분은 소장에서 흡수되지 않고 대장에서 장내 세균에 의해 쉽게 분해되면서 가스를 발생시키는 성질을 갖는다. 복통·더부룩함·설사 증상도 악화시킨다.

실제로 최근엔 저(低)포드맵 식이를 하였을 때 복통과 복부 팽만을 감소시켰다는 연구가 발표되어 이를 과민성대장증후군의 하나의 치료로 이용하고 있다.

대표적인 포드맵 음식인 밀가루, 마늘, 양파, 양배추, 브로콜리, 사과, 배, 수박, 복숭아, 유제품의 섭취를 자제하는 게 좋다. 대신에 쌀, 고구마, 감자, 시금치나 붉은색 육류, 바나나, 오렌지, 딸기, 포도, 당근, 토마토 같은 저포드맵 음식 위주로 식단을 짜면 증상 호전에 도움이 된다.

영남대병원 소화기내과 김경옥 교수는 "그러나 포드맵 식품이 가지는 순기능들도 있기 때문에 이것은 장기적인 치료가 아니고 단기적으로 고려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최신 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