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당심을 잡아라" 포항서 8일 열린 한국당 '미니 전당대회', 황교안·오세훈·주호영 등 한국당 당권 주자들 대거참석

포항서 황교안·오세훈·주호영·심재철·정우택·안상수·김진태 등 자유한국당 당권 후보들 한자리에..

 

자유한국당 2·27 전당대회 당권 주자들이 8일 일제히 포항을 찾아 지지를 호소했다.

황교안 전 국무총리, 오세훈 전 서울시장, 주호영·안상수·정우택·김진태·심재철 국회의원 등 한국당 당권 주자들은 이날 오후 2시 포항문화예술회관 대강당에서 열리는 포항남울릉 당원협의회 '당원교육 및 의정보고회'에 참석했다.

이날 홍준표 전 대표를 제외한 대표 출마자 모두가 포항을 찾는 것이다.

한편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나홀로 경남행을 택했다. 홍 전 대표는 이날 마산 어시장을 방문했다.

 

 

관련기사

AD

비주얼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