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농협 도기윤 본부장, 의성군 벼 수매 현장 방문

농민과 현장에서 근무하는 미곡종합처리장 직원 격려

도기윤 경북농협 본부장(왼쪽)과 안계농협 변범석 조합장(오른쪽)이 쌀 수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경북농협 제공 도기윤 경북농협 본부장(왼쪽)과 안계농협 변범석 조합장(오른쪽)이 쌀 수매에 대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경북농협 제공

본격적인 벼 수확시기를 맞아 경북농협(도기윤 본부장)은 지난 18일 안계농협, 의성군쌀조합공동사업법인을 방문해 일년간 애쓴 농민과 현장에서 근무하는 미곡종합처리장 직원을 격려했다.

올해는 벼 수확시기를 맞아 잇따른 태풍과 많은 비로 인해 벼 피해지역이 많아서 벼 수매에 대한 많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지속적인 쌀 소비량 감소로 최근 1인당 연간 쌀소비량이 61㎏까지 떨어져 농민의 많은 어려움이 예상된다.

도기윤 본부장은 "최근 잦은 태풍으로 농민들의 피해가 크고 상처가 깊다"며 "고품질쌀 생산으로 농가소득이 증대되도록 경북농협 임직원들의 역량을 모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