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이웃사촌 시범마을 지원센터 사무실 개소

안계면 공영빌딩 2층 80평 공간 마련

의성군 안계면에 문을 연 이웃사촌지원센터 개소식 참석자들이 현판을 공개를 준비하고 있다. 의성군 제공 의성군 안계면에 문을 연 이웃사촌지원센터 개소식 참석자들이 현판을 공개를 준비하고 있다. 의성군 제공

의성군이 안계면 일대를 대상으로 추진 중인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조성 사업의 성공을 위한 통합지원 공간을 마련했다.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12일 안계면에서 김주수 의성군수와 김영수 군의회 의장, 김수문 도의원, 군의원, 유관 기관 관계자, 지역 주민 등 8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웃사촌 지원센터(센터장 유정규) 개소식을 열었다.

지난 3월부터 업무를 시작한 이웃사촌지원센터는 지금까지 안계 노인복지센터의 임시사무실에서 업무를 수행했으며 이번에 안계 공영빌딩 2층 80평을 리모델링해 사무실과 회의실, 교육장 등을 갖춰 이웃사촌 시범마을 사업의 민관 협치를 끌어낼 통합지원 공간이 됐다.

이웃사촌 지원센터는 경북도와 의성군이 역점을 두고 추진 중인 이웃사촌 청년 시범마을 사업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기 위한 중간 지원 조직이다.

의성군은 앞서 지난 2월 공모 후 외부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에서 심의를 거쳐 건국대에서 경제학 박사 학위를 취득한 후 일본 교토대학에서 연수 과정을 거치고 농축산식품부의 농촌 지역개발사업 실무자문위원으로 참여한 유정규 박사를 이웃사촌 지원센터장으로 임명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이번 이웃사촌 지원센터를 통해 민관 협력, 마을 공동체 등 주민과의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혁신, 협력의 과제를 한 단계 도약시키고 체감할 변화로 만들어 갈 것"이라고 했다.

관련기사

AD

지역별뉴스기사

    지역별뉴스기사 기사가 없습니다.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