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체육회, 이기흥 대한체육회장에 법인화 설립 지원 요청

경상북도체육회가 8일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경북도를 방문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시·군체육회장들이 모인 자리에서 지방체육활성화 방안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경북도체육회 제공 경상북도체육회가 8일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경북도를 방문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시·군체육회장들이 모인 자리에서 지방체육활성화 방안 논의를 진행하고 있다. 경북도체육회 제공

경상북도체육회가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지방체육회 법정 법인화 설립 지원 요청 등 지방체육 활성화 대책마련 논의를 진행했다.

경북체육회는 지난 8일 경주시청 대회의실에서 경북도를 방문한 이기흥 대한체육회장과 시·군체육회장들이 모인 자리에서 현장의 애로사항을 전하고 대응방안 마련을 주문했다.

이 자리에서 각 시·군체육회장들은 "오는 6월 8일까지 체육회 법인설립을 마무리하기까지 일정이 촉박하다"며 "대한체육회가 법인 설립을 위한 별도의 교육과 현장방문을 통한 행정력 지원과 국가적 재난상황 시, 대의원총회를 서면으로 대신할 수 있도록 단서 조항 신설이 필요하다"고 건의했다. 이어 스포츠클럽활성화를 위한 제도 개선과 회계사 자격을 가진 감사 선임의 어려움도 토로했다.

이에 대해 이기흥 회장은 "시·군체육회의 어려움을 잘 이해한다. 지방체육의 선진화를 위해 단기·중기·장기적인 계획을 마련해 현장의 어려움을 해결해 나가겠다"며 "미래 한국체육을 위해서는 지방체육이 살아야 하는 만큼 대한체육회에서도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답했다.

김하영 경북체육회장 역시 "올해는 지방체육회가 법정법인화가 되는 중요한 해다"며 "체육발전을 위해 경북 체육인 모두가 적극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완독률이 좋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