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학범호, 제주 전훈 첫 연습경기서 포항에 3대1 승리

오세훈 선제골 이어 이동률 결승골, 송민규 쐐기골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이 22일 제주 강창학공원종합경기장에서 열린 포항 스틸러스와의 연습경기에서 3대1로 이겼다. 연합뉴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이 22일 제주 강창학공원종합경기장에서 열린 포항 스틸러스와의 연습경기에서 3대1로 이겼다. 연합뉴스

도쿄 올림픽을 준비하는 김학범호가 제주 전지훈련 첫 연습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23세 이하)은 22일 제주 강창학공원종합경기장에서 열린 포항 스틸러스와의 연습경기에서 3대1로 이겼다.

반년 앞으로 다가온 도쿄 올림픽에서 사상 첫 결승 진출을 노리는 김학범호는 시즌 첫 성인팀 상대 연습경기에서 승리해 분위기를 확 끌어올렸다.

대표팀은 전반 10분 이상헌(울산)이 올린 크로스를 오세훈(김천)이 헤딩슛으로 연결해 선제골을 넣었다.

후반 18분 포항의 이광준에게 동점골을 내줬지만, 후반 35분 이동률(제주), 47분 송민규(포항)가 연속 득점하며 승리를 거머쥐었다.

지난 11일 강릉에서 전지훈련을 시작한 올림픽 대표팀은 19일 제주로 이동했으며, 내달 2일까지 구슬땀을 흘린다.

대표팀은 오는 26일 오전 11시 성남FC와 두 번째 연습경기를 치를 예정이다.

관련기사

AD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