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휴스턴 하든, 개인 통산 4번째 60득점 경기…조던과 동률

휴스턴 로키츠의 제임스 하든이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토요타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미국프로농구(NBA) 애틀랜타 호크스와의 경기에서 드리블을 하고 있다. USA TODAY연합뉴스 휴스턴 로키츠의 제임스 하든이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토요타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미국프로농구(NBA) 애틀랜타 호크스와의 경기에서 드리블을 하고 있다. USA TODAY연합뉴스

'털보' 제임스 하든이 혼자 60점을 퍼부은 미국프로농구(NBA) 휴스턴 로키츠가 최근 3연패 뒤 2연승으로 반등했다.

휴스턴은 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토요타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애틀랜타 호크스와 홈 경기에서 158-111로 크게 이겼다.

최근 2연승을 거둔 휴스턴은 13승 6패로 서부 콘퍼런스 4위를 유지했다.

이날 하든은 60점에 8어시스트, 3리바운드를 기록했다. 3점슛 14개를 던져 8개를 꽂았고 자유투로만 20득점을 올렸다.

하든은 개인 통산 4번째 60득점 이상 경기를 기록,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과 함께 NBA 통산 최다 60득점 이상 경기 횟수에서 공동 3위가 됐다.

윌트 체임벌린이 32회로 가장 많고 코비 브라이언트가 6회로 그다음이다.

현역 선수 중에서는 60득점 경기를 2회 이상 한 선수는 하든이 유일하다.

3쿼터가 끝났을 때 두 팀의 점수는 127-73으로 54점 차나 났다. 하든은 4쿼터를 뛰지 않았고 이날 출전 시간은 전체 48분 중 31분밖에 되지 않았다.

트레이 영이 37점으로 분전한 애틀랜타는 최근 10연패 늪에 빠졌다. 4승 16패로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함께 NBA 30개 구단 중 최저 승률에 그쳤다.

◇ 1일 전적

새크라멘토 100-97 덴버

필라델피아 119-116 인디애나

휴스턴 158-111 애틀랜타

밀워키 137-96 샬럿

관련기사

스포츠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

기획 & 시리즈 기사

[매일TV] 협찬해주신 분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