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제 강점기 지명, 사용 그만"…행정구역 명칭 변경 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