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대구본부 '한가위 안전키트' 나눔

한국전력공사 대구본부 직원들이 추석을 앞두고 지역 소외계층에 전달할 먹거리와 위생용품을 상자에 담고 있다. 한전 대구본부 제공 한국전력공사 대구본부 직원들이 추석을 앞두고 지역 소외계층에 전달할 먹거리와 위생용품을 상자에 담고 있다. 한전 대구본부 제공

한전 대구본부(본부장 권오득)는 오는 29일까지 지역사회에 소외계층이 풍성하고 안전한 추석을 보낼 수 있도록 먹거리와 위생용품을 나누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봉사 활동은 지역 내 저소득 가정 50세대, 사회복지시설 2곳, 전력설비 인근지역을 대상으로 하며, 식료품과 마스크, 손세정제 등을 담은 '한전(한가위+안전) 키트'를 만들어 전달한다.

권오득 한전 대구본부장은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소외된 이웃분들이 온정이 느껴지는 따뜻하고 넉넉한 명절을 보내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