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일보사 'DMZ 문학상' 공모 시작

당신의 펜으로 노래하는 평화, 오는11월 13일까지 공모 접수

 

강원일보와, 강원 화천군, 한국수자원공사 화천권지사가 주최하는 제1회 'DMZ 문학상' 포스터. 강원일보 제공 강원일보와, 강원 화천군, 한국수자원공사 화천권지사가 주최하는 제1회 'DMZ 문학상' 포스터. 강원일보 제공

강원일보사가 제1회 'DMZ 문학상' 공모전을 시작하고 대구·경북 문학도들의 열띤 관심을 바란다고 24일 밝혔다.

DMZ 문학상은 강원일보가 강원 화천군, 한국수자원공사(K-water) 화천권지사와 공동으로 제정한 문학 공모전으로 한국전쟁 70주년을 맞아 DMZ와 6·25전쟁의 상흔을 되돌아보고 평화의 소중함과 통일의 중요성을 새기고자 마련됐다.

올해 문학상의 공모주제는 ▷평화 ▷통일 ▷평화의댐 ▷DMZ(비무장지대) ▷6·25전쟁 ▷남북교류 등이며 일반부와 학생부로 구분돼 시(시조), 동시, 산문 부문으로 나눠 진행한다.

작품 접수 마감은 오는 11월13일(우편은 마감일 소인까지 유효)까지다. 접수처는 춘천시 중앙로 강원일보사 편집국 DMZ 문학상 담당((033)258-1325, 1350)로 하면 된다. 다른 사람이 대신 써 주거나 표절 작품은 심사에서 제외되며, 표절이 밝혀질 경우 입상이 취소된다. 한 사람이 시, 동시, 시조, 산문 등에 모두 응모할 수 있다.

심사는 현역 작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가 일반부 10명, 학생부 18명 등 모두 28명의 수상자를 가리게 된다. 일반부 장원 2명에게는 각 1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학생부 장원 6명에게는 각 5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주어지는 등 총 상금 규모는 1천200만원 규모다.

 

 

 

관련기사

AD

사회기사

많이 본 뉴스

일간
주간
월간